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[Healthtainment] 심폐소생술 배워서 남주자

_Enzaim Life/Enzaim Culture

by 트리플 A형 2014. 9. 5. 21:07

본문

 

8월 건전창주 DAY는 특별히 [심폐소생술]을 배워 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.

 

"심폐소생술 배워서 남주자" 입니다.  

 

 

심폐소생술(cardiopulmonary resuscitation)이란

 

심장과 폐의 활동이 멈춰 호흡이 정지되었을 경우에 실시하는 응급처치입니다.

 

헬스케어 전문가인 엔자이머라면 누구나 알고 있어야 할 내용이겠죠.

 

한 사람의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는 심폐소생술을 배우기 위해 모두 Idea cube에 모였습니다.

 

이번 교육은 (사)대한인명구조협회의 사회복지학 박사인 이원태 응급구조사님의 지도하에 진행되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이번 교육은 이론 50%, 실기 50%로 구성되었는데,

 

다른 이론 수업과 달리 초반 부터 엔자이머의 혼을 "쏙" 빼 놓는 명강의였습니다. 몰입100%

 

일단 수영을 할 줄 모르는 저는 짐승으로 분류되었습니다.

 

수영을 할 줄 아는 사람만 사람이라고 단호하게 말씀하셨습니다.

 

 

그리고 안전한 출근길을 위해 자동제세동기를 들고 다녀야 한다고 강조하셨죠.

 

자동제세동기(AED, Automated External Defibrillator)는 심장의 기능이 정지하거나 호흡이 멈췄을 때

 

심폐소생술 교육을 받지 않은 일반인도 사용할 수 있는 응급처치 기기입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구입의 중요성을 강조하시며 저한테 성큼 다가와

 

"이래도 안 살 거예요?

 

하시는데 눈에서 레이져가 팍!팍!

 

게다가 제가 구매 담당자인 걸 어떻게 아셨을까요? 신통방통할 따름입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이제 이론 수업을 마무리하고 실제 심폐소생술을 배워볼까요?

 

우선 자동제세동기 사용법 부터 배워보기로 했습니다.

 

 

1. 전원을 켜고,

 

2. 두 개의 패드를 가슴에 부착 후 자동제세동기를 연결합니다.

 

이때 심장을 분석하는 동안 환자와 접촉하면 앙돼용

 

3. 자동제세동기에서 나오는 음성을 듣고 심폐소생술을 실시합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자, 이제 직접 엔자이머가 해보겠습니다.

 

흉부압박 30번에 인공호흡 2번, 이렇게 4~5번 반복해야 합니다.

 

대표님은 비행기 구명조끼 시범에서의 굴욕을 말끔히 씻어내셨는데요.

 

이번 심폐소생술에서는 거의 전문가의 모습을 보여주셨습니다.

 

 

 

 

반면 하필 비교되게 반대편에 있던 저는 자세부터 5급 장애판정을 받았습니다.

 

정말 저 한테 왜 이러세요.

 

 

 

 

 

 

이게 생각보다 쉽지 않습니다.

 

흉부압박 30번이 생각보다 너무 힘들더라고요.

 

정말 혼 힘을 쏟아 부어야 하거든요.

 

마지막에는 제가 인공호흡이 필요했을 정도로

 

응급상황에서 누군가를 살리는 일은 정말 힘든 일이라는 것을

 

몸으로 배우는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이번 교육을 받은 엔자이머는 [심폐소생술 수료증]을 발급 받게 됩니다.

 

그리고 이번에 아예 [심폐소생술 자격증]에 도전하고 싶은 엔자이머는

 

오늘까지 기획관리본부에 신청해 주시면 됩니다.

 

회사에서 모든 비용이 지원되니 많이 참여해 주세요.

 

 

 

마지막으로 더운 날씨에도 열정적으로 심폐소생술 교육 진행해주신 이원태 응급구조사님 고맙습니다.

 

조만간 또 뵙겠네요. 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